이시유의 이름이야기 이름풀이



title4.png


 

성명학에서 말하는 이름풀이란,  이름자의 획수를 분석해 성명학적 수리이론에 적용하여 그 사람의 인생에 있어서의  

시기별 기운을 해석해내는 것을 말합니다. 고대로부터 동양에서는 우주만물은 모두 그 본래의 상을 지니고 있다고

 

보아왔습니다. 그 상은 그에 따른 기운을 가지고 있는데, 이를 숫자로 환원하여 우주의 기운을 해석할 수 있다고

 여겨왔습니다. 

 

그리하여 동양에서는 전통적으로 이름에 대해서도  이러한 수리를 활용해왔는데, 이것을 중국 송나라 때 채구봉

선생이 81수원도(八十一水元圖)로 만들어 정리함으로써 이름을 분석하는데 있어서 지금까지 이 81수리의 개념을

따르고 있습니다.

 

이는 우주만물이 모두 1에서 81까지의 숫자로 환원이 되며, 그 숫자 나름대로 고유한 기운을 가지고 있다고 보아서

이름에 담긴 숫자를 풀어 그에 따른 운과 길흉화복의 기운을 해석하는 것입니다.

 

예를 들면, 이름에서 숫자 11은 중인신망의 기운으로 성실하고 사교성과 향학열이 강하며 앞길을 스스로 개척해

나가고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가 있는 기운에 해당하는 것입니다. 또한, 숫자 19는 고독한 기운으로 병으로 고생을

하거나, 주위사람들과 떨어져 고독하게 지내는 기운으로 통계적으로 말년에 부귀장수하는 경우가 드뭅니다.

 

성명학에서 이름을 풀 때 수리를 적용하는 것은 이름자의 고유한 획수를 따져 원격(元格), 형격(亨格), 이격(利格),

정격(貞格)으로 나누어 해석하는 것을 말합니다. 원격(元格)은 초년의 운에 해당하며 형격(亨格)은 청장년기의

기운을 뜻하고, 이격(利格)은 중년의 기운으로 보며 정격(貞格)은 말년과 인생의 총운으로 해석합니다.  

 

이 때, 원격(元格)은 이름의 두 글자의 획수를 합한 것이고, 형격(亨格)은 성과 이름의 첫 글자의 획수를 합한 것,

이격(利格)은 성과 이름의 끝 글자의 획수를 합한 것을 말하며, 정격(貞格)은 이름의 모든 획수를 합한 것입니다.

 

이름풀이를 할 때는 한글이름과 한자이름의 수리를 함께 풀어서 해석해야 하는데, 한글이름의 수리는 그 사람의

외향적인 성향과 기운으로 나타나며 사회적 성공과 실패의 운을 반영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와 달리, 한자이름의 수리는 그 사람의 내면적인 기운으로 나타나게 되는데, 한자이름이 한글이름에 비해 많이

쓰이지 않기 때문인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이름의 기운에서 한자이름도 한글이름의 기운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이름을 해석할 때는 반드시

한글이름과 한자이름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판단해야 합니다.

 

두 번째로,  한글이름과 한자이름의 수리를 동양 최고의 사상이자 우주만물의 기운을 밝힌 주역괘에 적용해 보면

그 사람의 그릇의 크기와 인생의 성공과 실패의 여부를 알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이름 속에 주역괘를 분석해서 하늘(天)과 못(澤)의 기운이 만나는 천택리(天澤履)라는 괘가 들어있다면,

이 괘는 호랑이 등을 타고 꼬리를 밟는다는 의미로, 선.후배의 도움을 받아 출세의 기회를 얻게 되는 기운입니다.

 

세 번째로, 음양오행(陰陽五行) 이론에 근거해 한글이름의 첫 소리가 지니고 있는 고유한 오행(五行)상의 기운과

한자이름에서 개별 한자가 지니는 고유한 기운인 자원오행(字原五行)을 따져서 부모님이나 배우자, 또는 윗사람

이나 아랫사람과의 관계 등 인간관계가 어떠한지 풀어봅니다.

 

                                                                    * 성명학  강사  이  시  유 *